반려견과 심부름 놀이 1 - TV 리모컨 가져오기
상태바
반려견과 심부름 놀이 1 - TV 리모컨 가져오기
  • sun
  • 승인 2019.11.25 00: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반려견은 마치 어린아이 같아서 자신이 가장 좋아하는 사람, 즉 서열 1순위인 반려인을 기쁘게 하고 칭찬받고 싶어 합니다. 대부분 무슨 일이든 할일이 주어지기를 기다리죠. 이런 반려견에게도 성취감을 주고, 내 몸도 편안해질 수 있게 반려견에게 심부름을 시켜봅시다. 

<사진=반려견과 리모컨, 출처=게티이미지>

 

TV 리모컨 가져오기   (난이도 : ★★)

마음껏 게으름을 피우고 싶은 휴일, TV를 켜기 위해 리모컨을 가지러 일어나기조차 귀찮을 때가 있지요. 
이럴 때를 대비해 미리 반려견에게 훈련을 시켜둡니다. 이 훈련을 시작하기 전에 반려견에게  ‘가져와’ ‘물어’ ‘놔’ 동작을 미리 가르쳐 두어야 합니다. 
먼저 반려견이 물기 쉽게 리모컨을 부드러운 천으로 감싸둡니다. 단단한 플라스틱을 물었을 때의 감촉을 싫어하는 개도 있습니다. 

1. 리모컨을 감싼 천에 수분 함량이 높은 간식을 살짝 문질러 반려견이 리모컨을 좋아하게 만든 다음 반려견에게 리모컨 냄새를 맡게 합니다. 
2. 리모컨을 테이블 위에 올려놓습니다. 이제 테이블 옆에 앉아 리모컨을 가리키며 경쾌한 목소리로 “리모컨 가져와”라고 말합니다.   
3. 반려견이 리모컨을 물었을 때 조금 큰 간식 조각을 손에 쥔 채 “가져와”라고 말하면 반려견이 리모컨을 물고 와서 내 무릎에 떨어뜨리도록 유도할 수 있습니다. 
4. “잘했어, 리모컨 가져와”라는 말로 칭찬해줍니다. 이렇게 하면 반려견이 이 동작을 했을 때 칭찬받는다고 인식하게 됩니다. 
5. 한 번에 5~10분 정도 훈련하면서 이 과정을 반복합니다. 반려견이 명령을 잘못 알아들을 때는 무시하고 성공했을 때는 보상해주세요. 

 

<사진=리모컨을 물고 있는 반려견, 출처=게티이미지>

 

5번 단계까지 성공했다면 리모컨을 감싼 천을 제거한 뒤 같은 훈련을 실시합니다. 반려견이 부드럽게 리모컨을 물었을 때 칭찬하고 지시를 잘 따르면 즉시 간식을 줍니다. 익숙해지면 리모컨이 어디있는지 찾아서 가져오게 됩니다. 리모컨으로 성공하고 나면 반려견에게 슬리퍼나 양말과 같은 물건도 가져오게 할 수 있습니다. 우리는 안락한 자리에 앉아서 한껏 칭찬만 해 주면 됩니다. 

아직 반려견이 어리고 뭐든 씹는 시기라면  조금 기다리세요. 나이가 더 들어 이런 성향이 줄어든 뒤에 이 동작을 가르칠 수 있습니다. 반려견이 리모컨을 세게 물어 안에 있는 배터리까지 물어버리면 안 됩니다. 배터리에 사용된 산에 노출되면 반려견의 입과 목에 심각한 화상을 입을 수 있으니까요!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