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원도, 2021년도 동물방역·축산물위생·반려동물보호 관련 사업에 총 427억 원 투입
상태바
강원도, 2021년도 동물방역·축산물위생·반려동물보호 관련 사업에 총 427억 원 투입
  • isabel
  • 승인 2021.01.19 14:5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람과 동물이 함께하는 반려문화 조성 사업에 30억 원
사진=강원도청 청사 전경, 제공=강원도

 

강원도는사회재난형 가축전염병 발생 없는 청정강원 ! 소비자에게 안전하고 위생적인 축산물 공급 ! 사람과 동물이 함께하는 행복한 강원시대 !를 열기 위해 2021년도에 총 427억 원의 예산을 투입하여 동물방역과 축산물 위생안전 및 반려동물보호대책을 선제적이고 효율적으로 추진한다.

 

분야별로 살펴보면, 동물전염병 예방주사 및 검진 등 가축방역사업에 58억 원, 거점통제차단방역시설 운영 지원에 68억 원, 공동방제단 운영 지원 24억 원, 구제역 방역 지원 80억 원 등 사전예방 중심의 동물방역 체계 정착사업에 373억 원을 투입하고, 축산물작업장 위생설비 개선 지원 11억 원, 축산농가 및 작업장 안전관리인증기준(HACCP) 지원 4억 원, 축산물 HACCP 컨설팅 지원 2억 원 등 농장에서 식탁까지 축산물 위생안전 확보사업에 24억 원을 투입한다.

 

또한, 반려동물지원센터 건립 23억 원, 유실유기동물 보호 6억 원, 동물보호복지시설 지원 1억 원 등 사람과 동물이 함께하는 반려문화 조성사업에 30억 원을 투입한다.

 

강원도는, 동물방역·축산물위생·동물보호 대책의 효율적인 추진과 더불어 코로나 19로 어려운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해 올해 예산의 70% 이상을 상반기 내에 조기 집행하고, 이를 추진할 계획이다.

 

한편, 강원도는 지난 2020년도에 고병원성 조류인플루엔자 3년 연속 비발생, 구제역 5년 연속 비발생, 아프리카돼지열병 조기 안정화 등 사회재난형 가축전염병 완벽 대응으로 농림축산식품부 주관 가축방역 평가에서 최우수상을 수상하고, 소비자가 뽑은 베스트 도축장·집유장 우수지자체선정과 강원도 제2차 동물복지 5개년(‘20~’24) 종합계획 수립시행 등 큰 성과를 낸 바 있다.

 

강원도 이영일 농정국장은, “2021년도에도 아프리카돼지열병 등 사회재난형 가축전염병 예방과 완벽 대응을 통한 청정 강원 유지, 위생적이고 안전한 축산물 생산기반 조성을 통한 소비자 신뢰도 제고, 반려인구 1,500만 시대 강원형 반려산업 인프라 구축 및 성숙한 동물보호문화 구축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