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 연수구, 반려고양이 위한 동물등록 시범사업 시행
상태바
인천 연수구, 반려고양이 위한 동물등록 시범사업 시행
  • isabel
  • 승인 2021.01.12 11:3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반려묘, 제공=게티이미지뱅크

 

연수구(구청장 고남석)11일부터 반려고양이 유실 방지를 위한 고양이 동물등록 시범사업을 시행한다.

 

이번 시범사업은 농림축산식품부의 ‘2020~2024년 동물복지종합계획에 따라 현행 동물보호법상 반려견에만 한정된 등록대상동물을 고양이까지 확대하기 위한 사업이다.

 

대상의 월령제한은 없고 내장형 무선식별장치 형태로만 가능하며 등록을 희망하는 소유자는 고양이를 동반해 동물등록대행기관인 지역 내 동물병원에 방문하면 된다.

 

등록 수수료는 1만원으로 내장형 전자칩 비용(동물병원마다 상이)을 함께 납부하면 되고 기타 궁금한 사항은 연수구청 경제지원과(032-749-7803)로 문의하면 된다.

 

구 관계자는 최근 고양이를 기르는 세대와 함께 유실, 유기 고양이의 수가 증가함에 따라 동물등록의 필요성이 중요해졌고 만일의 사태에 대비해 고양이 소유자를 확인할 수 있도록 등록에 적극적으로 참여 해주시길 바란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