얼마나 쓸쓸해 보였으면.. "길가에 있는 강아지 동상 앞에 누가 개껌 벽돌을 놓고 갔어요"
상태바
얼마나 쓸쓸해 보였으면.. "길가에 있는 강아지 동상 앞에 누가 개껌 벽돌을 놓고 갔어요"
  • isabel
  • 승인 2021.03.20 00: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출처=Twitter kiMcFIZZ

 

한 트위터에 올라 온 게시글이 화제인데요, 해당 게시글에는 강아지 동상과 그 앞에 놓은 개껌 모양의 벽돌 사진이 같이 게시되었습니다. 작성자에 의하면 "강아지 동상이 있는데, 근처 공사장 인부로 일하시는 분이 벽돌을 개껌 모양으로 잘라서 앞에 갖다 놓은 모양"이라고 합니다. 실제로 근처 공사장 인부로 일하시는 분이 벽돌을 놓고 가셨는지는 확인되지 않았지만 개껌 모양 벽돌을 놓고 간 이름 모를 분의 마음씨가 참 따뜻하게 느껴집니다. 이를 본 누리꾼들은 "깨알같은 센스다 " , " 강아지들이 물건 물고 가다 잠깐 놓고 저렇게 뒤돌아 보는데 실제같다"," 얼마나 쓸쓸해 보였으면 그랬을까" 라는 반응을 보였습니다.

 

출처=Twitter kiMcFIZZ

 

출처 : Twitter kiMcFIZZ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