살아있는 새끼고양이 3마리 쓰레기봉투 유기…경찰 수사
상태바
살아있는 새끼고양이 3마리 쓰레기봉투 유기…경찰 수사
  • 에디터팀
  • 승인 2020.05.05 00: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News1 이지원 디자이너


(청주=뉴스1) 김용빈 기자 = 살아있는 새끼고양이 3마리가 쓰레기봉투에 담겨 유기돼 경찰이 수사에 나섰다.

4일 충북 청주흥덕경찰서에 따르면 지난 2일 오전 8시쯤 흥덕구 옥산면의 한 골목에 새끼고양이 3마리가 쓰레기봉투에 담겨 버려져 있다는 신고가 접수됐다. 신고를 받은 경찰은 인근 CCTV를 통해 고양이 유기 경위를 확인하고 있다.

고양이 3마리는 모두 청주시 반려동물보호센터로 옮겨졌다. 세 마리 모두 건강상태는 양호한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 관계자는 "먼저 유기된 경위를 확인하고 있다"며 "누가 유기했는지 확인되면 학대 혐의가 있는 지를 조사할 방침"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