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주동물원은 생태동물원"…스라소니도 새 보금자리
상태바
"전주동물원은 생태동물원"…스라소니도 새 보금자리
  • 에디터팀
  • 승인 2020.03.07 00: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주=뉴스1) 김춘상 기자 = 전북 전주동물원이 생태동물원으로 변신을 거듭하고 있다.

전주시는 생태동물원 조성사업의 일환으로 6월까지 멸종위기 야생동물 1급인 '스라소니'에게 야생과 비슷한 새 보금자리를 제공하는 '맹수의 숲 조성사업'을 한다고 6일 밝혔다.

전주시는 표범, 스라소니, 재규어가 생활해왔던 기존 실내 방사장을 허물어 음수대와 바위, 놀이목 등 외부 방사장 형태의 맹수의 숲을 조성해 스라소니 보금자리로 제공할 계획이다.

기존 한 방향에서만 동물들을 볼 수 있던 관람 방식을 2개의 방사장을 앞뒤로 관람할 수 있도록 바꾸기로 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